top of page
검색

SK이노베이션, 베트남에 맹그로브숲 복원 사회적기업 설립

최종 수정일: 2023년 1월 19일

2018-11-23


"SK이노베이션, 베트남에 맹그로브숲 복원 사회적기업 설립 "


SK이노, 베트남에 맹그로브숲 복원 위한 사회적기업 설립(서울=연합뉴스)

'베트남 사회 문제 해결형 사회적기업 설립'을 위한 MOU 체결 후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현섭 SK이노베이션 사회공헌팀장, 부옹 하이 콰 짜빈성 계획투자국 부국장,

유엔환경계획(UNEP) 장수아 팀장, 탁 테이 양 짜빈대학교 부총장, 김항석 드림셰어링 대표. [SK이노베이션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SK이노베이션[096770]은 베트남 맹그로브숲 복원에 필요한 재원 확보 등을 위해 베트남 남부 사회적기업 짜빈성에 글로벌 사회적기업을 설립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맹그로브는 열대와 아열대의 갯벌이나 하구에 자라는 목본식물로 기후변화 대응에 효과적인 식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최근 무분별한 개발 등으로 훼손되면서 베트남 정부가 국책 사업으로 복원·보호 활동에 나섰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22일 짜빈성 계획투자국, 짜빈대, 유엔환경계획(UNEP) 등과 사회적기업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으며, 내년 1분기 내에 법인을 설립해 구체적인 추진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맹그로브와 연계한 육묘, 관광, 양봉 등 새로운 사업을 개발하는 한편 베트남 현지에서 추진 중인 화물차휴게소 설립 등과 연계된 비즈니스 모델도 발굴하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페루 농민들의 자립을 위해 설립한 '야차이와시'에 이은 두번째 글로벌 사회적기업"이라면서 "베트남 사회문제 해결의 공익성을 감안해 참여기관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5월과 9월 두차례에 걸쳐 짜빈성에 총 2만5천여 그루의 묘목을 심어 약 8만㎡ 규모의 맹그로브 숲을 조성했으며, 이달 중에 1만여 그루를 추가로 심을 예정이다. 특히 3차 복원사업에 투입된 맹그로브 나무는 SK이노베이션 사내 친환경 캠페인인 '아.그.위.그. 챌린지(I green We green Challenge)'에 참여한 직원들의 뜻을 모아 기증했다. [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181123031400003?input=1195m] 드림셰어링 사회적협동조합


조회수 36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